예술공장두레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Home > 자료창고 > 기사자료



글 내용 보기
[기사] 죽음에 대한 이야기를 통해 삶을 더 긍정하게 만드는 연극 한편이 화제다. - 스포츠서울
 관리자  | 2006·08·17 12:40 | 조회 : 4,030 |
제목 없음

 

 

[스포츠서울] 죽음에 대한 이야기를 통해 삶을 더 긍정하게 만드는 연극 한편이 화제다.

2006서울연극제에서 인기상을 수상한 ‘염쟁이 유씨’(위성신 연출)가 오픈런 방식으로 공연되고 있다. 청주에서 활동하고 있는 연극배우 유순웅이 이끌어가는 1인극으로 일단 재미있다. 제목 이 주는 무거운 분위기에 대한 선입견은 공연 시작과 함께 씻은 듯 사라진다. 시신을 수습하는 장례절차인 ‘염쟁이’라는 직업을 가진 유씨가 염을 하면서 털어놓는 삶과 죽음에 대한 이야기는 유머와 해학이 넘쳐 공연 내내 관객을 웃게 만든다. 두번째 미덕은 관객과 배우가 하나가 된다는 점. 염쟁이 유씨는 관객에게 곡을 시키기도 하고 상주를 시키기도 하는 등 관객을 무대로 끌어들여 배우와 관객의 경계를 허문다. 세번째 미덕은 철학하게 해준다는 점. “죽는 거 무서워들 말어. 잘 사는 게 더 어렵고 힘들어”, “죽는다는 건 생명이 끝나는 거지 인연이 끝나는 게 아니다”라고 말하는 염쟁이 유씨의 모습을 보면 살아지는대로 살아왔던 ‘나’의 삶을 되돌아보게 된다.

극장문을 나서면 아르헨티나 시인 보르헤스의 시 ‘시학’에 나오는 구절이 자연스럽게 떠오른다. ‘시간과 물로 이루어진 강을 보며/시간은 또 하나의 강이라는 것을 기억하는 것/우리 또한 강처럼 흘러간다는 것과/얼굴들도 물처럼 흐른다는 사실을 아는 것’. 2만원. 대학로 두레홀 1관. (02)741-5970. 김영숙기자

본 기사의 저작권은 스포츠서울에 있습니다.
Trisha Heck of a job there, it aobslutely helps me out.

11·09·26 18:34 삭제

rxgxmcfneg Qmzhp3 <a href="http://qlxpcuxrdnvm.com/">qlxpcuxrdnvm</a>

11·09·27 17:43 삭제

hssreg 9UQwIr <a href="http://jalztydlfdcu.com/">jalztydlfdcu</a>

11·10·02 01:54 삭제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기사] 민족의 신명과 희망의 마당판 - 중부매일  관리자 06·08·23 3608
  [기사] 노련한 '촌놈 광대' 대학로에서 대박 - 시사저녈 875호 [207]  관리자 06·08·17 4124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GGAMBO